Untitled Document
   
스페셜 > 워클리 이닝

Total 1,055
 에세이  롯데야, 나는 너희가 부끄럽다.
위클리이닝 | 2011-07-16 00:11:12
* 미디어이닝 오감도는 팬들의 진솔한 목소리를 Nate 스포츠Pub을 통해 전달하는 공간입니다. 이번 사연은 자이언츠와 부산을 사랑하는 한 열혈 독자가 보내준 이야기입니다.요즘 인터넷에서 야구 기사를 읽고 있으면 속상하다. 내가 살고 있는 곳…
 Editor  ...<118호>
위클리이닝 | 2011-07-16 00:10:01
..
 KBO  2010 시즌 총정리 - 넥센 히어로즈 (3)
위클리이닝 | 2011-07-16 00:09:40
2009 시즌의 히어로즈는 시즌 막판까지 롯데와 삼성을 위협하며 포스트시즌 진출의 불씨를 살렸다. 히어로즈 팬들은 2010년에 장원삼이 부활하고, 손승락이 팀에 복귀하면 충분히 포스트시즌에 진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믿었다. 그러나 히어로즈의 …
 KBO  2010 시즌 총정리 - 한화 이글스(4)
위클리이닝 | 2011-07-16 00:08:57
한화의 2009년 성적표는 최하위였다. 2010년의 전망 역시 밝지 않았다. 타선의 주축 김태균과 이범호가 일본으로 진출하면서 팀 전력은 더욱 약화되었다. 새로 영입한 선수들은 마일영, 이대수, 정원석 등 주로 타 팀의 핵심 전력에서 밀려난 선수…
 KBO  2010 시즌 총정리 - LG 트윈스(5)
위클리이닝 | 2011-07-16 00:08:11
팬들에게 신바람 야구 시절은 한여름 밤의 꿈이었다. 그리고 그 꿈에서 깨라는 듯 믿을 수 없이 최악의 상황은 계속되었다. ‘신바람 야구’는 ‘바람 잘 날 없는 야구’로 바뀌었다. 해마다 성적은 하한가를 쳤고 선수단 내에서도 사건이 일어났다…
 KBO  2010년 시즌총정리(6) - KIA 타이거즈
위클리이닝 | 2011-07-16 00:07:19
나지완의 끝내기 홈런이 터졌을 때, 모두가 자신의 눈을 의심했다. 몇 초 후 잠실구장이 터질 듯 함성이 폭발했다. 모두가 서로를 부둥켜안고 울었다. 누군가 ‘야구가 사람을 울릴 수 있는가’ 묻는다면 당당하게 ‘그렇다’ 할 수 있는 장면이었…
 에세이  LG를 19년째 사랑하는 한 여고생의 편지.
위클리이닝 | 2011-07-16 00:06:19
* 미디어이닝 오감도는 팬들의 진솔한 목소리를 Nate 스포츠Pub을 통해 전달하는 공간입니다. 이번 사연은 야구를 사랑하는 이제 고 3이 되어 대입 시험 준비를 하고 있을 LG팬 여고생이 보내준 이야기입니다. To. LG Twins! 우선, 저는 내년에 고3…
 Editor  .. <118호>
위클리이닝 | 2011-07-15 21:07:41
..
 인터뷰  [내츄럴리그] 나이 마흔에 사회인 야구에 뛰어들다.
위클리이닝 | 2011-07-15 21:07:18
프로야구 선수들의 동계 훈련에 말들이 많다. 그렇지만, 사회인 야구인들은 겨울에도 야구를 멈출 수 없다. 눈비가 내려도 웬만하면 야구를 ‘해줘야’ 직성이 풀리는 그들이다. 물론 사회인 리그를 한두 개 정도 뛰는 경우라면 겨울에 비시즌을 맞…
 KBO  2010 시즌 총정리 - 롯데 자이언츠 (1)
위클리이닝 | 2011-07-15 21:05:27
준 플레이오프 내리 2연승. 20년간 말 그대로 꿈에 불과했던 우승의 희망이 눈앞에 찾아왔다. 벌써부터 대구행 기차표를 끊은 팬들도 생겼다. 이대호의 홈런과 함께 무르익은 꿈 앞엔 아무 방해물이 없을 것 같았다. 팬들 모두가 부산 시민이나 다…
 KBO  2010 시즌 총정리 - 삼성 라이온즈 (2)
위클리이닝 | 2011-07-15 21:04:41
2009년은 삼성 라이온즈 팬들에게 충격적인 한 해였다. 12년 연속 포스트시즌 진출 기록이 깨졌기 때문이다. 늘 우승이 목표였던 삼성 팬들에게 5위라는 성적은 납득하기 어려웠다.그러나 대구의 전통 명가가 제 모습을 찾는 데에는 긴 시간이 필요…
 In-Depth  넥센발 트레이드, 가장 큰 잘못은 KBO.
위클리이닝 | 2011-07-15 21:03:57
또 한 건의 트레이드가 생겨났다.고원준 <-> 이정훈 +박정준딱 듣고도 말이 안되는 그런 트레이드이다. 이정훈과 박정준이 모두 고원준과 동갑내기여도 말이 안되는 트레이드인데, 이정훈은 1977년생 박정준은 1984년생이다. 표면적으로는 현…
 1  2  3  4  5  6  7  8  9  10    

  
자동로그인