Untitled Document
   
스페셜 > 워클리 이닝

Total 1,055
 KBO  미리보는 2011 히어로즈(7) - 그들에게 희망은 있을까…
위클리이닝 | 2011-07-17 10:03:19
<...>
 Editor  <122호>야구기자 정철우를 만나다
위클리이닝 | 2011-07-17 10:02:02
<사진-정철우>
 인터뷰  [인간시대] "SK도 벽에 부딪힐 때가 됐다" 야구기자 …
위클리이닝 | 2011-07-17 10:01:23
“나는 인터뷰를 할 만한 사람이 아닌데.” 겸양의 한 마디로 운을 뗐다. 차가운 날씨가 가시지 않은 2월, 서래마을에 위치한 어느 커피숍에서 한 명의 기자를 만났다. 가벼운 옷차림, 굵은 목소리. 대화에는 위트가 있었다. “이런데서 커피를 별…
 KBO  미리보는 2011 한화 (1) - 류현진과 아이들은 계속될 …
위클리이닝 | 2011-07-17 09:59:51
류현진, 그리고 류현진이 이끈다. 그러나 히어로즈의 2010 시즌은 지옥과 같았다. 선발투수가 팔려나갔다. 시즌 중 황재균도 롯데 유니폼을 입었다. 반면 김태균은 여전히 환하게 웃었다. 그러나 한화는 그렇지 못했다. 히어로즈보다 상황이 나쁜 …
 KBO  미리보는 2011 두산 (2) - 올해는 우승의 해
위클리이닝 | 2011-07-17 09:58:58
2010년 두산은 3위를 기록했다. 공격력만 놓고 보면 나무랄 데 없는 모습이었다. 넓은 잠실구장을 쓰면서도 최준석, 김동주, 김현수가 맹활약했고, 이종욱도 건재했으며, 양의지가 등장했다. 그리고 이성렬까지 터졌다. 여기에 정수빈, 오재원은 주…
 KBO  고원준의 불펜 행, 옳은 선택일까?
위클리이닝 | 2011-07-17 09:58:04
올 시즌 롯데의 필승 계투, 혹은 마무리로 낙점된 고원준, 이 시점에서, 전준우의 3루 기용과 더불어 롯데의 선택의 결과는 어떻게 될까. 이 프로젝트가 실패하면, 롯데는 말 그대로 시즌 내내 치명타로 자리 잡을 확률도 상당하다. 사실 굉장히 이…
 에세이  그녀에게 보내는 편지 "배수현씨 힘내세요"
위클리이닝 | 2011-07-17 09:57:10
지난 가을이었다. 어느 날, 주말을 이용해 야구장에 다녀오던 길이었다. 친한 친구로부터 연락을 받았다. 대뜸 녀석의 문자는 “기분이 울적하니 한 잔 하자.”는 문자, 바로 그 문자였다. 수원에서 인천을 다녀오던 11시가 다 된 시각, 다음날이 …
 Editor  .. <121호>
위클리이닝 | 2011-07-17 09:56:12
...
 In-Depth  트레이드 가치 순위를 매긴 이유.
위클리이닝 | 2011-07-17 09:56:04
기획의도이 시리즈는 수백 명의 선수들을 1위부터 줄 세우고자 쓴 글은 아니다. 그것보다는 팬들이나 프런트가 트레이드 가치에 대해 한 번 쯤 생각했으면 하는 의도였다. 우리는 트레이드가 일어나면 거의 그동안의 성적으로 평가하게 된다. 그리…
 In-Depth  트레이드 가치 TOP 30 – 탈락 선수들.
위클리이닝 | 2011-07-17 09:55:26
일종의 피드백의 의미에서, 그리고 아깝게 들어가지 못한 선수들에 대한 얘기를 하기 위해 번외편을 마련했다. 그리고 이 명단의 선수 분포에 대해서도 얘기해보고 싶다. 먼저 아깝게 순위에 들지 못한 40위까지의 선수들을 살펴보자. 이들은 정말 …
 In-Depth  프로야구 트레이드 가치 TOP 30 (1~5위)
위클리이닝 | 2011-07-17 09:54:33
(사진=연합뉴스)5위 강정호, SS (히어로즈, 1987. 4.)2010 WAR 3.93 .301/.391/.457/.848 135안타 12홈런 58타점 60득점 2도루 GG2009 WAR 5.87 .286/.349/.508/.858 136안타 23홈런 81타점 73득점 3도루모두가 탐내는 히어로즈의 마지막 자존심, …
 In-Depth  프로야구 트레이드 가치 TOP 30 (6~10위)
위클리이닝 | 2011-07-17 09:53:36
10위 송은범, SP (SK, 1984. 3.)
 1  2  3  4  5  6  7  8  9  10    

  
자동로그인